경험법칙-KO
평가: 0+x

스탭과 사용자들이 위키를 다양한 측면으로 관찰하여 얻은 결론을 이곳에 모아봤습니다. 이건 사이트의 규칙이 아니라 그저 경험에서 얻은 규칙이라는 사실을 잊지 마세요. 어긴다면 놀림거리가 될지도 모르지만, 그렇다고 처벌을 받는 건 아닙니다.

새로 추가하고 싶으신 내용이 있다면 대화방이나 토론하기 란에 이야기해 주시기 바랍니다.


  • 기술적 버프의 법칙: 아이디어가 그저 그렇다면, 기술적인 의외성을 첨가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.
  • 질문: 당신이 테일, SCP 등에 쓸 재단에 대한 서브설정을 생각하고있다면, 당신의 설정에 대해서 끊임없이 질문하라. 왜 이런 사건이 터졌는지, 왜 재단은 이런 구조를 갖게되었는지, 왜 등장인물은 이렇게 되었는지 등 모든 부분에 대해 질문하라. 그러면 서브설정의 설정 구멍은 줄어들고, 당신은 당신의 서브설정을 더 자세히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.
  • 메리수 너프의 법칙: 아이디어가 그저 그렇다면, 메리수를 너프해 SCP를 작성하는건 나쁜 방법이다.
  • 일반 상대적 독서량 이론: 일반적으로 책을 100권 읽은 사람의 글 보다는 1000권 읽은 사람의 글이 더 낫고, 1000권을 읽은 사람 보다는 10000권을 읽은 사람의 글이 낫다. 이는 번역에도 적용된다.
  • 클래식의 첫 번째 소박한 발견: 좋은 SCP 아이디어를 원한다면, 컴퓨터가 있는 책상 앞에서 끙끙거릴 것이 아니라, 먼저 자신의 삶의 현장에서 땀을 흘려야 한다.
  • 클래식의 두 번째 소박한 발견: 새로운 SCP 창작을 한다는 것은, 대한민국에서 새로 이동통신사를 차리고 그것이 살아남기를 바라는 것과 같다. 자신의 SCP 항목이 인기를 얻기를 바라는 것은, 왼쪽에 █레쥬르, 오른쪽에 █리바게트가 있는 골목에서 베이커리를 열고 그것이 전국에 체인을 갖기를 바라는 것과 같다. 결국, 이 장르는 이미 레드오션이다.
  • 클래식의 세 번째 소박한 발견: 샌드박스에 무언가를 창작할 때에는, 매 작품들 하나하나가 자신의 특별한 걸작이 되도록 해야 한다. 아니면 최소한 뭔가 의미라도 있어야 한다. 단순히 비평으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발버둥친 흔적만이 보이는 안전 등급의 장난감 같은 SCP라면… 그냥 지우는 게 모두를 위해 더 낫다.
  • 첫 업로드 확률: 첫 작품이 명작이 될 확률은 꽤 낮으나 존재한다. 이 확률은 샌드박스의 존재, 포럼의 사용에 의해 급격히 상승한다.
  • 백스페이스 법칙: 당신이 쓴 글을 읽어보았을 때 뭔가 마음에 들지 않는 부분이 있다면, 완전히 날려버리고 새로 쓰는 쪽이 무조건 더 나은 결과를 가져옵니다. 당신의 문장에서 괴리감이 나타나는 이유는 애시당초 그 서술이 적절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.
  • 보존의 중요성: 그럼에도 불구하고, 영영 삭제될 위기에 처한 그 아이디어, 문장, 표현이 당신의 마음에 들 수도 있습니다. 이것들을 메모해둔다면 추후 당신의 새로운 작품에 기여하는 소재료가 될 수 있습니다.
  • 케이크의 법칙: 특별히 사람을 학살하거나 뛰쳐나와 모든 것을 파괴하는 SCP 보다는 얼핏 안전하고 별것 아닌 것처럼 보여도 격리가 파괴될 시 끔찍한 결과(예시를 들자면 SCP-871, SCP-8900-EX)가 나오는 SCP가 더 높은 평점을 받는다.
  • 선물 포장 뜯기: 당신의 SCP가 아무리 잘 쓰여진 SCP라고 하더라도 격리 절차를 알아들을 수 없으면 소용없다. 재단의 모토는 확보, 격리, 보호이다. 격리절차는 되도록 자세하게 그리고 직설적으로 써야 한다.
  • 노래마인의 번역 상식 1: 보통 please나 sir, ma'am 이 들어간다면 그 사람은 존칭을 쓰고 있다. 빈정거리지 않는 이상.
  • 노래마인의 번역 상식 2: 한국어는 표현이 다양한 언어이다. 보통은 간단한 검색(구글 및 네이버)로도 치환 가능한 단어를 쉽게 찾을 수 있다. 다만 한 영어 표현에 상응하는 여러 한국어 단어가 있을 수 있으니 여러번 찾아보고, 그도 안되면 챗방에 가서 번역가들에게 물어보아라.
  • 노래마인의 번역 상식 3: 번역에 애정을 가져라. 당신이 하고 있는 작품은 오직 당신과 원작가의 것이다. 이것을 나보다 잘 이해하는 사람은 없겠지만 그래도 최대한 자신이 이해하는 것과 가깝게 이해시킬 수 있도록 바꿔야 한다. 그리고 더욱 중요한 것이지만, 번역을 여러번 읽고 제대로 이해하라.
  • 제 3자 비평의 팁: 굳이 번역가만이 다른 사람의 번역에 비평할 필요는 없다. 읽었을때 어색하고 알아들을 수 없으면 바로바로 조언해주는 것이 오히려 번역가에게는 큰 도움이 된다. 다만, 팬아트에 비평하는것은 자제하도록 하자. 그림 취향은 누구나 다르다.
  • 포기할 최적의 타이밍: 영어를 아무리 잘한다고 해도, 사적인 대화문이나 농담을 알아들을 수 없으면 SCP 이야기 번역은 포기해라. 타 언어를 읽고 완전히 이해할 수 없다면, 번역은 포기해라. 아무리 해도 현재의 아이디어를 발전시킬 수 없다면 포기하고 다른 컨셉을 잡아라. SCP 재단의 세계관을 완전히 이해하지 못했다면 사이트에 기여하려는 것은 잠시 포기하고, 읽기부터 해라.